티스토리 뷰

새벽 5:40 분 부터 아이폰 예약  준비 하였다.

6시 부터 7시 까지는 사이트가 안뜨고, 겨우 7시 20분 경 사이트가 뜨고나서야  꾹 참고 기다리고 리로딩 끝에 겨우 접수 가능 하였다.

나름 1차로 접수 하여서 정말 만족한다.



저작자 표시
신고

'나의이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파이어 폭스 부가 기능 백업  (0) 2012.02.10
울 사무실 창밖 전경  (0) 2011.09.22
방태산 산행  (0) 2010.11.19
아이폰 1차 발송 대송 대상자 성공  (1) 2010.08.18
지워지지 않는 못자국  (0) 2010.08.11
한라산 영실 코스 등반 기  (1) 2008.02.22
댓글
댓글쓰기 폼